오랜만에 올리는 영이 소식 입니다.

    영이는 제가 키우는 12살 요크셔 노견 이랍니다 ㅎㅎ



    영이는 밥을 줄때마다 저러네요 -_-;; (습관을 이상하게 들였나..ㅠㅠ)

    저렇게 지켜보면서 약을 올려야 밥을 먹습니다.

    그래도 이젠 노령견 나이에 들어선 녀석 치곤

    밥도 잘 먹어주고 하니 기분 좋네요~


    밥먹는 영상을 캡쳐 해봤네요 ㅎㅎ..

    '다가오면 물어버리겠다!!'

    라고 외치는거 같지 않나요?


    강아지를 오래 키우다 보면 눈빛만 봐도 이 아이가 뭐라고 하는지 알것 같아요

    오래오래 건강하게만 지내다오!

    ^^


    이 글을 공유&퍼가기

    네이버
    페이스북
    구글+
    밴드
    카스
    카카오톡
    Posted by 머루 별머루